English

영천

sub_visual_06
Vincoree

Made in KOREA

과일의 고향, 별의 도시 영천

영천시는 서울에서 동남쪽으로 350㎞ 지점에 위치하고, 경상북도의 동남부에 자리잡고 있으며, 동쪽은 경주시와 포항시, 서쪽은 경산시와 대구광역시, 남쪽은 청도군, 북쪽은 청송군과 군위군이 접하고 있는 경북의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도시입니다.

포도

면적  2189ha (대한민국 10% / 1위)
생산량  37톤 (대한민국 11% / 1위)
품종분포 캠벨 55%, MBA 33%, 거봉 12%
농가수  5500호 (전 농가의 30%)
조수익  528억원 (농업 소득의 23.3%)

라스베라, MBA 등 특성화 된 우수한 품질 포도생산

미국 뿐만 아니라 동남아 진출 등 인정받고 있는 우수 포도

영천 포도는 그 맛과 품질을 인정받아 2005년 캠벨얼리 15.6톤을 미국에 수출하기 시작하여 2007년 58.2톤, 2011년 95톤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동남아까지 진출하여 영천 포도의 우수성을 알리고 있다.

2011년 수출량은 409톤으로 미국 95톤, 동남아[홍콩·싱가포르] 314톤 등을 각각 기록했다. 수출가격은 ㎏당 캠벨얼리 2700원, 거봉 5000원 등으로 총 수출액이 18억 원에 이른다. 이는 2010년의 196톤에 비해 209% 증가한 것이다. 영천 포도가 이처럼 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뛰어난 당도와 함께 약간의 신맛이 외국인의 입맛에 맞기 때문이다.

특히, 미국 포도수출단지 지역인 금호읍 전역은 병충해 방제를 위해 재배기간 동안 전량 봉지씌우기 작업과 식물검역원의 4차례 수출포장지 검사 등 미국 검역요건을 모두 충족하였다.

단맛이 풍부하고 산도가 낮아 신맛이 덜한 특성

영천 포도는 당도와 맛, 향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는데, 영천이 전국 제일의 포도 주산지로 부상하게 된 원인은 타 지역에 비해 일조량이 많고 비가 적게 내리는데다 재배단지 집단화로 상호기술정보의 교환과 출하가 쉽기 때문이다.

영천의 포도는 단맛이 풍부하고 산도가 낮아 신맛이 덜한 특성을 가지고 있다. 포도의 잎과 포도껍질에 많이 들어 있는 ‘레스베라트롤’이라는 성분은 포도가 곰팡이의 공격을 받으면 방어하기 위해서 분비하는 항균물질로 강력한 항산화 작용 및 종양발생을 억제하는 항암물질로 밝혀졌다.

오디

지역별 양장농가 분포 순위

경북
대구
전남
전북
충남
경남
충북
강원
강원
광주
인천

지역별 뽕밭 면적 순위

경북
대구
전남
전북
충남
경남
충북
강원
경기
광주
인천

경북영천은 140ha 뽕나무 재배단지로써 국내 최대 뽕나무 집산지 입니다.

영천의 특장물로 선정된 오디, Mulberry

오디란 무엇일까요?

뽕나무에서 열리는 열매인 오디는 달콤한 맛이 인상적입니다. 간식이 귀하던 예전에는 아이들의 간식거리로 정말 인기가 많았다고 합니다. 요즘은 웰빙 식품으로 주목받고 있는 블랙푸드 대명사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생으로 먹거나 재, 젤리, 후식과 오디 와인에 사용. 지름 약 2cm로서 처음에는 녹색이다가 검은빛을 띤 자주색으로 익습니다. 익으면 즙이 풍부해지며, 맛은 당분이 들어 있어 새콤달콤하고 신선한 향기가 납니다. 뽕나무는 한국에서 예로부터 밭둑이나 산골짜기에 많이 심었고 한국의 중부지방과 중국에서 주로 재배합니다. 성분으로는 포도당과 과당 · 시트르산 · 사과산 · 타닌 · 펙틴을 비롯하여 비타민(A · B1 · B2 · D) · 칼슘 · 인 · 철 등이 들어 있습니다.

한국에서 예로부터 오디는 달고 차며 독이 없어 이것만 꾸준히 먹는 천연 강장제로 알려져 있으며 내장, 특히 간장과 신장의 기능을 좋게 한다. 갈증을 해소하고 관절을 부드럽게 하며 알코올을 분해하고 마음을 편안하게 하여 불면증과 건망증에도 효과가 있다. 그밖에 머리가 세는 것을 막아 주고 조혈작용이 있어서 류머티즘 치료에도 쓰기도 하며 날로 먹거나 술 또는 주스를 담궈 먹습니다.

오디술은 예로부터 상심주 · 선인주라고 하여 귀하게 여겼는데, 빛깔이 곱고 유기산이 적어서 시지 않고 달콤하다. 약간 덜익은 열매로 담그는 것이 좋으며, 맛과 향을 더하기 위해 매실주나 석류주와 섞어 마시면 좋습니다. 농축액을 밀가루 반죽과 섞어 과자를 만들거나 저온으로 말려서 가루를 내어 먹기도 합니다.

오디의 성분과 효능

한의서에서 기록된 오디의 효능

동의보감 탕액편에 ‘까만 오디는 뽕나무 정령이 모여 있는 것이며, 당뇨병에 좋고 오장에 이로우며 오래 먹으면 배고픔을 잊게 해준다.’ 고 기록되어 있으며, ‘귀와 눈을 밝게 한다’, ‘오디를 오래 먹으면 금발이 검게 변하고 노화를 방지한다’ 라는 기록이 있습니다.

오디에 함유된 기능성 성분

  1. 황산화 Anthocyanin 색소 (C3C&C3R)가 풍부하다.
    – 포도의 23배, 검정콩 9배, 흑미 4배
  2. 모세혈관 강화물질 Rutin이 풍부하다.
    – 메밀보다 높음
  3. 항암, 항고혈압, 황염증 및 황노화 Resveratrol이 풍부하다.
    – 포도 160배, 땅콩 780배
  4. 항당뇨 DNJ, moracin 및 항 고혈압 GABA 함유
    – 뽕잎 및 누에보다 낮음
  5. 혈중 콜레스테롤 저하 리놀레산 (C18:2)다량 함유 (오디씨)
    – 베리류 중 가장 많이 함유됨 (81%함유)